옥택연, 소신 발언 “루머 만들어 내는 사람 인간도 아냐”

옥택연

옥택연

그룹 2PM 옥택연이 세월호 침몰 사고에 대해 안타까운 심경을 드러냈다.

옥택연은 지난 20일 자신의 트위터에 “지금 거짓과 루머를 만들어 내는 사람은 인간도 아니다”는 글을 게재했다.

이는 최근 세월호 침몰 사고와 관련해 악성 루머가 SNS나 온라인을 통해 퍼져 문제가 되고 있는 것을 지적한 것으로 보인다. 이에 정부에서도 강력한 대응에 나선 상황이다.

앞서 옥택연은 한 누리꾼이 세월호 침몰 사고와 관련해 도움이 될 수 있는 글을 올린 것을 리트윗하기도 했다.

옥택연과 같은 그룹 멤버인 황찬성도 지난 19일 트위터에 “사건은 일어날 수 있다. 하지만 그에 대한 대처가 곧 우리 사회를 보여준다. 지금 우리가 어떤 환경에 처해있는지 한 사건을 통해 알 수 있으며 그것 또한 남의 일이 아닌 우리에게도 일어날 수 있다. 지금 사회는 병들어 있다는 생각이다”는 글을 게재해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