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회’ 김희애, 유아인에게 기습키스 “지금 너 아주 무섭게 혼내준거야”

JTBC '밀회'

JTBC ‘밀회’

김희애가 유아인에게 키스했다.

31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밀회‘ 9화에서는 오혜원(김희애)과 이선재(유아인)이 피아노를 통해 다시 하나가 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선재는 강준형(박혁권)과의 술자리 후 오혜원에게 피아노 연주를 들려준다고 말했다. 이어 피아노방에 들어간 이선재는 오혜원에게 “기분이 좀 그랬다. 교수님이 선생님을 ‘혜원아’라고 부르시고 같은 방을 쓰시고”라고 말했다. 이에 오혜원은 이선재에게 키스한 뒤 “나 지금 너 아주 무섭게 혼내준거야”라 말하며 이선재의 얼굴을 감싸쥐었다. 이어 “주제넘게 굴지 말고 반성해”라고 덧붙였다.

이선재는 돌아서는 오혜원을 끌어안았고 “들어달라”고 말했다. 오혜원은 자신의 목을 끌어안은 이선재의 팔을 잡고 격한 감정을 추스렀다. 두 사람은 함께 피아노 연주를 하며 교감했고,만족스러운 연주가 끝난 뒤 서로 끌어안으며 환희의 순간을 나눴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JTBC ‘밀회‘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