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사나이’, ‘별소년’ 헨리의 천생연분은 전지현? 관물대 사진 부착

헨리 진짜 사나이
가수 헨리가 전지현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30일 오후 방송된 MBC ‘일밤-진짜 사나이'(이하 진짜 사나이)에서는 맴호부대에서 생활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헨리는 생활관 관물대를 정리하던 중 전지현의 사진을 꺼내 분대장에게 자랑했다. 그러나 분대장은 “별로 안 좋아합니다”라며 시큰둥한 반응을 보였다.

헨리는 잠시 당황했지만, 관물대에 전지현 사진을 붙이며 행복한 표정을 보였다. 양면 테이프까지 붙여오는 정성까지 보였다.

‘진짜 사나이’로 ‘별에서 온 병사’라는 별명을 얻은 헨리가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의 주인공 전지현의 사진을 들고와 더욱 눈길을 끌었다. 자막에서도 ‘별소년에게 천생연분인 전지현’이라고 덧붙였다.

헨리는 특유의 긍정적인 모습으로 맹호부대에서 “쉴 때나 프리타임 때는 행복하게 할 수 있다. 최대한 밝게 재미있게 해드리겠다”고 말해 주변의 불안감을 샀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MBC ‘일밤-진짜 사나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