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추사랑 집 깜짝 방문…’언니’ 호칭에 환호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화면

걸그룹 소녀시대의 태연, 윤아, 써니, 티파니, 수영이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깜짝 등장했다.

30일 방송된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소녀시대 멤버들은 추사랑의 좋은 언니가 돼주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야노 시호의 초대로 추사랑의 집에 방문한 소녀시대는 추사랑이 좋아하는 미키 마우스 머리띠를 하고 등장했다. 구연동화, 양탄자 태워주기 등 여러 가지 놀이로 추사랑의 마음을 사로 잡으려 했다.

낯가림이 심한 추사랑은 아빠 추성훈 품에 안기고, 자리를 피하려 했다. 하지만 소녀시대의 노력에 마음을 열고 “언니”라고 말하자 소녀시대는 환호성을 지르기도 했다.

특히 수영은 추사랑을 위해 바나나 푸딩을 직접 만들기도 했다. 소녀시대는 사랑이에게 옷 선물도 전하며 좋은 언니가 되기 위해 노력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