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문세, 전국방방곳곳 콘서트 매진 행렬…29일 14만 관객 돌파

지난해 6월 1일 잠실주경기장에서 열린 '대한민국 이문세'콘서트 전경. 5만관객이 운집했다.

지난해 6월 1일 잠실주경기장에서 열린 ‘대한민국 이문세’콘서트 전경. 5만관객이 운집했다.

뮤지션 이문세의 브랜드 콘서트 ‘대한민국 이문세’가 지난 29일 14만 관객을 돌파했다.

이문세는 지난해 6월 1일 잠실종합운동장에서 5만 관객을 동원한 이후 1년 동안 쉬지 않고 23개 도시 투어 콘서트를 진행중이다.

지난 29일 오후 7시 안양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대한민국 이문세’는 이번 투어의 20번째 도시로 4,000명의 관객이 운집해 열기를 더했다. 이로써 이문세는 안양 공연을 통해 자신의 브랜드 콘서트로 14만 관객과 만나는 순간이었다. 지난 17년 동안 국내 정상의 티켓파워를 유감없이 발휘하고 있다는 점에서 기념비적인 기록이라는 평가다.

대한민국 이문세는 안양에 이어 경산, 천안, 원주 투어 공연을 남겨두고 있으며, 오는 5월 17일 서울 송파 잠실운동장내 야외경기장에서 ‘대한민국 이문세 땡큐(Thank You)’콘서트를 연다. 이변이 없는 한 이문세는 ‘대한민국 이문세’ 투어 공연을 통해 총 23개 도시 16만 관객을 동원하는 대기록을 세울 전망이다.

이에 앞서 이문세는 2011~2012 ‘이문세 붉은노을’ 콘서트에서도 평균 1,500석 규모의 단일 공연으로 100회 공연이라는 전무후무한 기록을 세웠을 만큼 대한민국 공연사에 새로운 기록들을 만들어 왔다. 동시에 이문세는 전국의 팬들과 음악적 소통을 시도해 뮤지션으로서의 위상을 공공히 각인시켰으며 전국의 팬들에게 명품공연이라는 찬사를 이끌어 냈다.

이문세 공연을 제작하고 있는 무붕은 “이문세의 전국 투어 공연요청이 쇄도해 2014년 5월까지 투어 연장을 결정했다”며 “1년간 쉼없이 달려온 ‘대한민국 이문세’ 콘서트가 오는 5월 17일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내 야외공연장에서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전국 16만 관객이 관람하게 될 전망”이라고 밝혔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무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