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M, 중국 평정…중국 CCTV 음악프로그램 1위 차지

슈퍼주니어

글로벌 중문음악 방상방에서 1위를 차지한 슈퍼주니어 M.

슈퍼주니어의 유닛, 슈퍼주니어-M이 중국을 평정했다.

세 번째 미니앨범 ‘SWING’으로 돌아온 슈퍼주니어-M이 중국 CCTV 음악프로그램 1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슈퍼주니어-M은 지난 29일 오후 7시 30분(현지 시간)부터 중국 전역에 생방송된 CCTV ‘글로벌 중문음악 방상방(全球中文音乐榜上榜)’에서 컴백 일 주일 만에 타이틀 곡 ‘SWING’으로 압도적인 점수를 얻으며 1위를 차지했다. 중국 최초의 음악 순위 프로그램에서 첫 1위의 주인공이다.

슈퍼주니어-M의 이번 신곡 ‘SWING’은 R&B와 일렉트로 사운드가 어우러진 팝댄스 곡으로, 업무나 일상에서 힘들고 지친 감정을 멋지게 날려버리자는 가사에 맞게 책상과 의자 등을 활용한 일명 ‘오피스 퍼포먼스’를 선사, 한국은 물론 중국 음악 팬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고 있다.

특히 중국 최초 순위제 음악 프로그램인 ‘글로벌 중문음악 방상방’은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의 ARS 투표, 온라인 투표, 음악 사이트 점수 등을 합산한 사전 점수는 물론 휴대전화 투표, QR코드 투표 등 방송 당일 진행되는 생방송 투표를 합산해 순위가 결정되는 만큼, 이번 1위 등극은 중국 전역에서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는 슈퍼주니어-M의 위상을 다시 한번 실감케 했다.

슈퍼주니어-M은 신곡 ‘SWING’으로 국내 활동은 물론 4월 초 방송되는 중국 인기 음악 차트 프로그램 ‘음악풍운방(音乐风云榜)’ 녹화에도 참여, 한국과 중국을 오가며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