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급남녀’ 최진혁, 클라라 성추행남에게 흑기사 자처

cats

최진혁이 클라라에게 치근덕거리는 남자 환자를 물리쳤다.

28일 오후 방송된 tvN ‘응급남녀’ 19화에서 남자 환자가 한아름(클라라)에게 치근덕거리는 일이 벌어진다. 한아름이 진료 때문에 환자의 허벅지를 만지자, 환자는 음흉한 눈빛으로 더 윗부분을 만져줄 것을 강요한다.

남자 환자의 의도를 눈치 챈 오창민(최진혁)은 자신이 직접 진료하겠다고 나선다. 이에 환자는 대노하며 행패를 부린다. 오창민이 “내가 남편이거든요”라고 말하자 환자는 도망간다. 이 모습을 본 오진희(송지효)는 질투심을 느낀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 tvN ‘응급남녀’ 사진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