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산한 혼성 듀오 카프카, 일본 공연 나서

kafka

국내의 독보적인 언더스트리얼 트립합 밴드 카프카(K.AFKA)가 도쿄 공연을 한다.

카프카는 채영(보컬), 창열(기타) 두 명으로 이루어진 혼성밴드로 2004년 1집 ‘카프카(KAFKA)’를 발매하며 데뷔했다. 2집 ‘낫씽레스(Nothingess)’ 와 2.5집 ‘더 모스트 뷰티풀 씽(The Most Beautiful Thing)’으로는 한국대중음악상 댄스&일렉트로닉 부문에 노미네이트며 음악성을 인정받았다. 작년에 발표한 3집 ‘더 휴먼 사이키(The Human Psyche)’ 역시 평단에서 호평을 얻었다.

카프카의 음악은 트립합을 기본으로 일렉트로니카와 헤비메탈의 기법과 정서를 활용해 다양한 색체를 표현한다. 해외 팬들 중에는 카프카를 주인공으로 한 소설을 쓰기도 하는 하고 케이팝 유투브 채널에서는 카프카(K.AFKA)의 음악이 소개되는 등 해외에서의 반응이 심상치 않다.

카프카는 3월 28일, 4월 1일 일본 SANGENJAYA HEAVEN’S DOOR 와 아오야마 MOONROMANTIC 에서 공연을 하게 된다. 소속사 측은 “가까운 나라 일본을 시작으로 다른 해외 공연도 준비하고 있어서 그 다음 행보가 궁금해진다”라고 전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