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뱅 대성 日아레나투어 예매 폭주, 부도칸 공연 추가로 13만팬 만나

대성

일본 아레나 투어에 나서는 빅뱅 대성이 팬들의 성원에 힘입어 부도칸에서 추가 공연을 갖는다.

대성은 6월 11일 요코하마 아레나를 시작으로 막을 올리는 솔로 아레나투어 ‘딜라이트 투어 2014 인 재팬(D-LITE Tour 2014 in Japan)’로 코베 월드 기념 홀, 마린멧세 후쿠오카 등에 이어 7월 17일 부도칸 공연까지 총 7개 도시 12회 공연이 예정된 상태였다. 여기에 18일 부도칸 1회 공연을 추가된 것.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대성의 이번 아레나 투어에는 20만 건이 넘는 티켓 신청이 몰렸고 특히 투어 파이널이었던 부도칸 공연의 경우 수용인원의 약 3배가 넘는 티켓 신청이 쇄도했다”며 “이에 보답하는 의미로 추가 공연이 확정되면서 대성은 총 7개 도시 13회 공연에 약 13만 8천명의 관객과 만나게 됐다”라고 전했다.

앞서 대성은 작년 초 일본에서 솔로앨범 ‘디스커버(D’scover)’로 오리콘 위클리차트 2위에 올랐다. 이는 한국 그룹 출신 솔로가수가 일본에서 처음 발매한 앨범 성적으로는 최고 순위. 이어 대성은 작년에 일본 20개 도시, 26회 공연에서 10만 관객을 동원한 솔로 투어 ‘디-라이트 디스커버 투어2013 인 재팬(D-LITE D’scover Tour 2013 in Japan)’을 성료했다. 빅뱅으로는 77만1,000명의 관객을 모은 일본 6대 돔 투어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대성은 7월 16일 일본에서 새 솔로 앨범을 발매할 예정이다. YG 측은 “앨범 ‘디스커버(D’scover)’, 하카세 타로와의 콜라보레이션으로 화제를 모았던 싱글 ‘아이 러브 유(I LOVE YOU)’에 이은 새 앨범으로 보컬리스트로 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대성의 매력이 더욱 빛날 것”이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YG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