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레용팝 광화문광장에서 신곡 선보여…팝저씨 출몰하나?

크레용팝

그룹 크레용팝(엘린, 소율, 금미, 초아, 웨이)이 28일 오후 서울 광화문 올레스퀘어에서 진행된 다섯 번째 싱글 앨범 ‘어이(Uh-ee)’ 쇼케이스에서 멋진 무대를 펼치고 있다.

4월 1일 컴백을 앞두고 있는 크레용팝이 29일 저녁 7시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공개 쇼케이스를 개최한다.

이날 크레용팝은 시민들 앞에서 신곡 ‘어이(Uh-ee)’의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소속사 크롬엔터테인먼트 측은 “‘새터데이 나이트’, ‘댄싱퀸’, ‘빙빙’, ‘빠빠빠’ 등 그동안 발표한 곡들을 총망라해 콘서트에 버금가는 화려한 무대를 장식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같은 소속사 신인 보이그룹 가물치의 무대도 진행된다. 가물치는 데뷔 앨범 ‘비욘드 디 오션(Beyon The Ocean)’의 타이틀곡 ‘뭣 모르고’와 같은 앨범 수록곡 ‘나 어떡해’를 부른다.

소속사 관계자는 “크레용팝은 지난해 ‘빠빠빠’로 컴백할 당시 음원도 공개하기 전에 동대문 길거리에서 공개 쇼케이스를 열어 시민들과 직접 소통했다”며 “이번 신곡 ‘어이’ 역시 방송으로 먼저 찾아뵙기 보다 길거리에서 시민 분들의 호응 속에 컴백하고 싶은 마음에 이번 공개 쇼케이스를 진행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