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뱅크’ 씨엔블루, 마지막 무대서 1위 차지 ‘자축 댄스 세레머니’

KBS '뮤직뱅크'

KBS ‘뮤직뱅크’

밴드 씨엔블루가 정상에 올랐다.

28일 방송된 KBS ‘뮤직뱅크’에서는 슈퍼주니어M의 컴백무대가 그려졌다. 씨엔블루의 ‘캔트 스톱(Can’t stop)이 소유X정기고의 ‘썸(Some)’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이날은 콘서트 투어에 들어가기에 앞서 씨엔블루의 마지막 무대이기도 했다.

이날 1위가 발표되자 보컬 정용화는 “마지막 방송인데 이런 영광을 주셔서 감사드린다. 팬 분들에게 이 상을 돌리고 싶다. 앞으로도 멋진 음악 보여드리는 씨엔블루가 되겠다”며 소감을 전했다.

씨엔블루는 이날 앙코르 무대에서 앞서 밝힌 ‘1위를 하면 춤을 추겠다’는 공약을 지켰다. 멤버들은 다 같이 스텝을 밟거나 서로를 붙잡고 춤을 추며 기쁨을 나눴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KBS ‘뮤직뱅크’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