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희, ‘야동광희’ 솔직 고백 “하루 걸러 한 번은 본다”

광희

광희

그룹 제국의 아이들 광희가 ‘야동광희’에 등극했다.

최근 진행된 JTBC ‘99인의 여자를 만족시키는 남자’(이하 ‘99만남)’ 녹화에서는 광희가 첫 아이돌 게스트로 출연했다. ‘99만남’은 99인 돌싱 여성 판정단이 아내들의 남편 자랑을 듣고 최고의 남편을 선정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날 광희는 99인 돌싱녀들 사이에서 몸둘 바를 모르며 어색해 하는가 하면 직설적인 19금 토크에 당황한 기색을 감추지 못하는 등 평소와 달리 수줍은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광희는 출연 부부의 애정 행각 스토리에 “지어내는 거다. 그거 드라마 아니냐”며 거침없는 독설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광희는 내 남편은 절대 야동을 보지 않는다는 자랑에는 “그것도 거짓말이다. 나도 하루 걸러 한 번은 본다”는 솔직한 발언을 했다.

광희의 활약은 오는 30일 일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