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영훈, 20년 전 과거사진 공개 ‘연예계 벤자민 버튼 인증’

주영훈 20년 전(왼쪽), 현재

주영훈 20년 전(왼쪽), 현재

가수 겸 프로듀서 주영훈의 과거 사진이 화제다.

28일 오전 주영훈은 자신의 트위터에 “20년 전과 지금. 나는 벤자민 버튼??”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20년 전 주영훈과 현재 그의 모습을 담고 있다. 20년 전 사진 속 주영훈은 청바지에 주황색 티셔츠를 매치해 멋을 냈다. 특히 주영훈은 현재와 다르지 않은 뚜렷한 이목구비와 순수 청년과 같은 티 없이 맑은 분위기를 보이고 있다. 아울러 주영훈은 당시 유행이었던 청 배바지 패션을 선보여 보는 이들의 향수를 자극하고 있다.

올해로 작곡가 데뷔 20주년을 맞은 주영훈은 프로젝트 앨범 ‘90년대 콜라보’를 발매했다. 주영훈의 프로젝트 앨범 첫 주자인 장미여관은 터보가 부른 ‘트위스트 킹’을 레트로 빈티지 풍으로 재해석해 편곡과 창법을 복고적으로 표현했다.

장미여관에 이어 그룹 울랄라세션, 가수 소향 등 아티스트들이 주영훈의 프로젝트 앨범에 참여할 예정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주영훈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