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효신, 오늘(28일) 자작곡 ‘야생화’ 발표…4년 만의 컴백

박효신 '야생화'

박효신 ‘야생화’

가수 박효신이 신곡 ‘야생화’를 발표한다.

박효신은 28일 정오 각종 음악사이트를 통해 정규 7집 예고편이자 새로운 재도약을 알리는 신곡 ‘야생화’를 공개한다.

박효신이 지난 2010년에 발표한 정규 6집 ‘기프트 파트 투(Gift Part.2)’에 이어 4년 만에 선보이는 신곡 ‘야생화’는 곡명에서도 알 수 있듯이 추운 겨울 들판에 피어난 야생화처럼 그간의 시련과 어려움들을 이겨내고 음악을 통해 다시 비상하겠다는 박효신의 진정성과 의지가 담겨있는 자작곡이다. 특히 이 곡은 박효신 스스로가 이 꽃을 자신에 의인화했다고 말할 만큼 우여곡절 많았던 인생을 음악적으로 표현했다.

또 50인조 오케스트라의 감성적인 편곡과 아름다운 피아노 선율과 함께 곡의 후반부부터 웅장히 퍼져나가는 박효신만의 압도적인 고음과 성량은 곡의 하이라이트로 손꼽힌다.

이 곡은 박효신이 직접 작곡, 작사, 프로듀서의 역할을 맡은데 이어 박효신의 절친한 그룹 긱스 정재일이 공동 작곡과 편곡뿐만 아니라 모든 세션에 직접 참여했다. 또 김지향이 공동 작사가로 합세해 음악적 퀄리티를 더욱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박효신 소속사인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는 “이번에 공개되는 ‘야생화’는 오랜 시간 박효신의 음악을 기다려온 팬들에게는 단비 같은 음악이 될 것이다”며 “신곡 ‘야생화’를 시작으로 정규 7집 앨범의 곡들을 향후 순차적으로 발표할 예정이니 많은 기대와 사랑 부탁 드린다”고 앞으로의 계획에 대해 밝혔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젤리피쉬 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