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애’ 채림 가오쯔치, 베이징 공항서 다정한 연인 포스

채림과 공식 연인 관계인 가오쯔치(왼쪽)

채림과 공식 연인 관계인 가오쯔치(왼쪽)

채림과 열애 중이라는 사실이 밝혀지면서 국내에서 관심도가 높아진 중국 배우 가오쯔치가 27일 베이징 공항에서 포착됐다.

중국 매체 보도와 파파라치컷을 보면, 두 사람은 손을 잡고 다정하게 공항에 모습을 드러냈다.

중국 매체는 “가오쯔치는 커피를 사고 채림과 이야기를 하며 걸었다. 어깨에 다정하게 손을 얹는 등, 두 사람의 모습은 사랑에 빠진 여느 연인과 다름없었다”고 전했다.

가오쯔치는 최근 그의 웨이보에 “한국 불고기가 먹고 싶다”라고 쓰기도 했다. 연인 채림의 흔적을 살펴볼 수 있는 대목인터라, 여기에는 “채림을 잘 부탁한다”라는 중국팬들의 댓글도 심심찮게 볼 수 있다.

채림과 가오쯔치는 중국 CCTV 드라마 ‘이씨가문’에서 부부로 호흡을 맞추다 연인으로 발전하게 됐다. 채림 은 소속사 싸이더스HQ를 통해 3~4개월 째 열애 중인 연인이라고 공식 인정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채림 웨이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