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러드타이즈’ 마리옹 꼬띠아르, 한국 팬들에게 친필 인사

마리옹 꼬띠아르 메시지

마리옹 꼬띠아르 메시지

할리우드 배우 마리옹 꼬띠아르가 한국 팬들에 인사를 전했다.

27일 영화 ‘블러드타이즈’의 수입배급사 측은 극중 모니카 역을 맡은 마리옹 꼬띠아르의 친필메시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메시지에서 마리옹 꼬띠아르는 “‘블러드타이즈’로 여러분들과 함께할 수 있어서 설레고 흥분되네요. 곧 만나요!”라고 전했다.

‘블러드타이즈’는 범죄자인 형과 경찰인 동생, 서로 적이 될 수 밖에 없는 두 형제의 피할 수 없는 운명을 다룬 웰메이드 범죄 액션 드라마다. 마리옹 꼬띠알느는 ‘블러드타이즈’를 통해 기존의 이미지에서 180도 변신한 팜므파탈 캐릭터로 숨겨진 매력과 스펙트럼 넓은 연기력을 선보인다.

칸 국제 영화제와 토론토 국제 영화제에 공식 초청된 것에 이어 해외 언론을 통해 수 많은 극찬을 받은 ‘블러드타이즈’는  오늘 27일 국내 개봉했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제공. 도키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