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진희, 이제훈 러브콜 “제대하면 꼭 한 번 같이 연기 해요”

백진희 이제훈

SBS ‘한밤의 TV연예’ 캡쳐

배우 백진희가 현재 군복무 중인 배우 이제훈에게 러브콜을 보냈다.

지난 26일 SBS ‘한밤의 TV연예’에서는 MBC 월화드라마 ‘기황후’에서 악녀 타나실리를 연기한 백진희와의 인터뷰가 방송됐다. 이날 방송에서 백진희는 누구와 함께 연기 호흡을 맞춰보고 싶냐는 질문에 “이제훈 오빠가 조금 있으면 제대하시지 않냐”며 “꼭 같이 작업하고 싶다”고 밝혔다.

또한 이성을 볼 때 눈여겨보는 곳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눈이라고 대답했다. 그녀는 “눈을 보면 그 사람의 기본적인 인성을 담고 있는 것 같다”며 쌍꺼풀이 없는 눈을 가진 남자가 좋다고 털어놨다. 이에 리포터가 “이제훈 씨가 쌍커풀이 없나요?”라고 물었고, 백진희는 수줍은 표정을 지으며 “그런가?”라고 답해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만들었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 SBS ‘한밤의 TV연예’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