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중, ‘감격시대’ 신정태 테마곡 ‘오늘이 지나면’ 불렀다

감격시대
김현중이 현재 출연 중인 KBS2 수목드라마 ‘감격시대:투신의 시대'(이하 ‘감격시대’) OST에 참여한다.

김현중은 극 중 첫사랑 가야를 향한 마음을 담은 신정태의 테마곡 ‘오늘이 지나면’을 직접 부르며, 결말을 향해 달려가고 있는 ‘감격시대’에 힘을 보탠다.

‘오늘이 지나면’은 극중 피할 수 없는 운명에 맞설 수밖에 없는 신정태의 감성을 담아낸 애절한 발라드다. 지난 26일 방송된 ‘감격시대’ 21회에서 신정태와 가야가 눈물의 이별 키스를 나누는 장면에 삽입돼 애틋함을 더했다.

21회 방송에서 첫사랑 상대인 신정태와 가야가 적이 되어 칼을 겨누게 될 앞으로의 모습을 예감한 두 사람의 슬픈 운명이 김현중의 감미로운 목소리와 어우러지며 감성을 자극했다.

이 노래는 김현중의 솔로 앨범 공동 프로듀서이자 김수현이 부른 ‘해를 품은 달’ OST ‘그대 한 사람’의 작곡가 김창락과 EXO, 동방신기 등의 앨범 작업에 참여한 임광욱 작곡가가 함께 만든 곡. 애틋한 가사와 멜로디가 김현중과 어우러지며 시청자의 호응을 끌어내고 있다.

‘오늘이 지나면’은 4월 2일 멜론, 벅스뮤직, 엠넷 등 각종 음악사이트를 통해 정식 공개될 예정이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