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이스트, 데뷔 2주년 기념 일본 콘서트 개최…6,000팬 환호

뉴이스트 일본 콘서트 현장

그룹 뉴이스트가 지난 21일, 23일 양일간 일본에서 열린 일본 콘서트 ‘뉴이스트 데뷔 2주년 기념 라이브~쇼타임2(NU’EST Debut 2nd Anniversary Live ~Show Time 2~)’를 성황리에 마쳤다.

뉴이스트의 데뷔 2주년 기념 일본 콘서트는 21일 오사카 씨어터 브라바(BRAVA!)와 23일 도쿄 제프 도쿄(ZEPP TOKYO)에서 열렸다. 이번 콘서트는 오사카와 도쿄의 총 4회 공연에 총 6,000명의 팬들이 함께 했다.

이번 콘서트에서 뉴이스트는 일본의 팬들을 위해 특별 무대를 준비했다. 멤버들은 뉴이스트의 한글강좌 코너로 드라마 ‘상속자들’을 일본어로 패러디 하는 등 2시간 여의 공연 내내 유창한 일본어 멘트로 능숙한 무대진행을 선보였다. 또 이날 공연에서 특별히 준비한 2분여의 댄스 퍼포먼스와 함께 ‘야하게 입지마’를 일본에서 처음으로 선보이기도 했다.

특히 JR과 아론은 M-Flo의 ‘미스 유(Miss you)’를 듀엣으로 선보였고, 백호가 이키모노가카리의 ‘조이풀(Joyful)’을 11명의 일본 키즈 댄서와 함께 무대를 꾸몄다. 민현과 렌도 각각 일본 노래를 솔로 곡으로 준비해 팬들의 환호를 받았다.

매회 공연이 끝난 뒤에는 특별한 팬 이벤트로 뉴이스트 굿즈 구매자에 한해 하이터치회를 열어 팬들과 특별한 만남을 가졌고 공연을 관람한 일본 공식 팬클럽 ‘러브 재팬(L.O.Λ.E Japan)’ 회원 중 추첨을 통해 선정된 5명의 팬들을 대기실 초대해 만남을 가지기도 했다.

뉴이스트는 일본에서 공식 데뷔를 치르지 않았음에도 팬들 뿐만 아니라 일본 언론사들의 인터뷰 요청이 쇄도 하는 등 일본에서의 관심이 이어 지고 있다.

뉴이스트는 한국과 일본에서의 공연과 더불어 멤버들의 개인활동으로 바쁜 시간을 보내는 중임에도 상반기 앨범 발표를 위해 준비하고 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플레디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