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란의 함익병, JTBC ‘한국인의 뜨거운 네모’ MC 합류

함익병이 JTBC 프로그램에 출연한다

함익병이 JTBC 프로그램에 출연한다

최근 논란을 빚은 함익병 원장이 JTBC 새 예능 프로그램 ‘한국인의 뜨거운 네모’(기획 여운혁)에 MC로 합류한다.

‘한국인의 뜨거운 네모’는 최신 정보, 유행, 경향 등 대한민국의 가장 핫한 이슈에 대해 이야기하는 신개념 토크쇼. 앙케이트 조사를 통해 대중이 관심 있어 하는 최신 트렌드에 대해 논할 예정이다.

앞서 이경규와 유세윤이 MC로 발탁되었다. 이어 JTBC는 26일 “최유라와 함익병 원장, 그리고 황상민 교수가 MC로 추가 합류한다”라고 말했다.

이 가운데 함익병 원장은 최근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독재 정치와 여성의 권리 등과 관련된 발언이 문제가 되어 논란을 빚었고, 이에 출연 중이던 SBS ‘자기야’에서도 하차했던터라 그의 투입에 더욱 시선이 쏠린다.

제작진은 “이경규와 유세윤의 예능 감각에 함익병 원장과 황상민 교수가 날카롭고 예리한 분석이 더해져 재미와 깊이를 함께 가져갈 예정. 최유라는 토크의 베테랑다운 솜씨로 균형을 유지해 줄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한국인의 뜨거운 네모’는 2일 밤 11시에 첫 방송 된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