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리데이즈’ 중국 동영상 사이트 1억뷰 달성

'쓰리데이즈' 중국

‘쓰리데이즈’ 중국

SBS 수목드라마 ‘쓰리데이즈’가 중국에서 인기를 얻고 있다.

‘쓰리데이즈’의 판권을 구매한 중국 최대 동영상 사이트 유쿠(youku) 집계에 따르면 ‘쓰리데이즈’의 중국 내 평점은 10점 만점에 9.4점이다. 이는 중국에 소개된 한국 드라마 중 최고 수준이다. 또 ‘쓰리데이즈’는 유쿠의 이번 주 한국 드라마 재생 수 1위와 중국내외 포함 드라마 재생 수 5위에 올라 인기를 입증했다.

제작사 골든썸픽쳐스 김용훈 대표는 “드라마 시작 직후 평점은 9.3점이었다. 이후 오히려 평점이 상승 곡선을 그리고 있다. 중국 팬들의 기대감이 만족감으로 바뀌고 있는 증거라 할 수 있다”고 평했다.

26일 현재 6부까지 방송 된 현재 유쿠 내 ‘쓰리데이즈’ 페이지뷰는 8,700만 클릭을 넘어섰다. 또 다른 중국 동영상 사이트 토도우(tudou)의 페이지뷰 2,600만을 합치면 ‘쓰리데이즈’는 이미 1억뷰를 달성한 셈이다.

이에 김용훈 대표는 “유쿠는 제작사와 직접 계약을 맺은 ‘쓰리데이즈’의 공식 제공 업체다. 하지만 중국에는 여전히 불법 다운로드 시장이 크다. 이런 곳을 감안한다면 ‘쓰리데이즈’의 실질적인 페이지뷰는 이미 수 억 뷰에 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기존 한류 드라마가 주로 로맨틱 코미디였던 반면 ‘쓰리데이즈’는 장르물로서 색다른 재미를 선사하며 중국 팬들에게 차별화됐다. ‘쓰리데이즈’는 옥외 광고부터 신문 광고까지 전 방위적으로 노출되며 인기를 얻고 있다.

‘쓰리데이즈’ 7회는 26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골든썸픽쳐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