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스틴 비버 팔에 한글 문신이? ‘사랑해요, 한국’ 눈길

789333_121144_342
팝스타 저스틴 비버가 한글 타투를 공개해 화제다.

저스틴 비버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랑해요, 한국(I love you Korea)” 등의 글을 남기며 여러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다양한 문양들의 타투가 새겨진 비버의 팔이 담겨 있다. 문신들 중에는 하회탈과 함께 자신의 이름인 ‘비버’를 한글로 적어 놓은 것도 있어 눈길을 끈다.

뿐만 아니라 저스틴 비버는 한국의 타투 아티스트 조승현의 능력을 칭찬하는 글을 남겨 이목을 끌었다.

조승현 역시 일주일 전 저스틴 비버와 찍은 사진과 함께 스튜디오에 초대해줘 고맙다는 메시지를 전한 바 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저스틴 비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