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스페셜-감시사회’, 제18회 삼성언론상 수상

삼성언론상(이동협PD)

‘삼성언론상’을 수상한 SBS 이동협PD

25일 개최된 ‘제 18회 삼성언론상’에서 ‘SBS스페셜-감시사회’(이하 ‘감시사회’)가 사진영상편집상을 수상했다.

이번 시상식에서 공중파 방송 중 유일한 수상작인 ‘감시사회’는 정보화 시대의 편리성으로 인해 간과하기 쉬운 사생활 노출 및 개인정보 침해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이에 따른 법과 제도 개선의 필요성을 요구한 수작으로 평가되었다.

‘감시사회’의 연출을 담당한 SBS 제작본부의 이동협 차장은 “지난 20여 년 간 SBS의 좋은 프로그램을 만들어 오신 많은 선후배 덕분에 이 자리에 서게 된 것 같다”고 하면서 “앞으로도 SBS가 좋은 프로그램을 많이 제작할 것이니 애정으로 지켜봐주시기 바란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삼성언론상은 삼성언론재단(이사장 정창영)이 한 해 동안 보도된 기사 중에서 우리 사회에 의미 있는 영향을 끼친 기사와 언론인을 선정해 1997년부터 매년 시상해 오고 있으며 사진영상편집상 외에 어젠다상, 취재보도상, 논평비평상, ‘특별상’ 등 총 5개 부문을 시상하고 있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제공.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