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리데이즈’ 박유천, 태권유천 변신…송판격파까지 거뜬

박유천 태권도

박유천 태권도

배우 박유천이 ‘태권 유천’으로 변신했다.

25일 SBS 수목드라마 ‘쓰리데이즈’ 제작사는 박유천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은 박유천이 도복을 차려입고 절도 있는 동작으로 태권도를 펼치고 있는 모습을 담고 있다. 박유천은 극 중 대통령 경호관 역을 맡은 만큼 품새를 넘어 송판 격파와 발차기 시범까지 직접 소화해냈다.

제작사 골든썸픽쳐스 관계자는 “박유천은 오른쪽 어깨를 다친 상태지만 액션 장면을 촬영할 때마다 항상 앞장선다. 자신을 걱정하는 제작진과 출연진을 안심시키며 솔선수범하는 모습을 보면 절로 박수가 나온다”며 “태권도 시범단 장면은 박유천이 탄생 시킨 ‘쓰리데이즈’의 또 하나의 명장면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박유천은 ‘쓰리데이즈’에서 대규모 카레이싱 장면을 비롯해 기차 속 10:1 액션, 경호실장 함봉수(장현성)와의 목숨을 건 사투 등을 대역 없이 소화하며 액션 배우로서의 모습도 자랑했다.

‘쓰리데이즈’ 7회는 오는 26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골든썸픽쳐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