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신기, 팬들과 함께한 기차여행 엿보니…동방신기 특별 열차까지

동방신기

동방신기

그룹 동방신기가 데뷔 10주년을 기념해 팬들과 함께 특별한 하루를 보냈다.

동방신기는 지난 24일 ‘동방신기 10주년 기념 기차여행’ 이벤트를 열고 특별 초대된 180명 팬들과 함께 전라남도 곡성으로 기차여행을 떠났다.

이번 이벤트는 미디어 신나라, 코레일을 통해 사전 응모로 진행됐으며 평일임에도 불구하고 총 응모자수가 1만명을 넘을 만큼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이번 이벤트에는 한국 뿐만 아니라 일본, 중국, 태국, 싱가포르 등 아시아 각국의 팬들이 참여해 동방신기의 인기를 입증했다.

또 이번 여행을 위해 일명 ‘동방신기 열차’가 특별 편성돼 하루 동안 서울역과 곡성역을 오갔다. 이와 함께 열차 내부 역시 기념로고가 프린트된 헤드레스트와 동방신기 사진 등으로 꾸며져 시선을 모았으며 이동시간 동안 동방신기가 직접 안내방송을 하고 객실을 돌며 출석체크, 트럼프 카드 이벤트를 펼치는 등 다채로운 순서로 ‘동방신기 열차’만의 재미와 매력을 배가시켰다.

동방신기는 곡성역에 도착한 후 섬진강 기차마을에 위치한 장미공원을 방문해 레일바이크 체험 및 사인회, 기념사진 촬영 등을 가지며 팬들과의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동방신기는 “팬들과 함께 데뷔 10주년을 기념해 오랜만에 기차여행을 떠나 특별한 추억을 쌓을 수 있어 뜻 깊고 즐거운 시간이었다. 앞으로도 열심히 활동하는 모습 보여드릴 테니 계속해서 많은 응원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동방신기는 오는 4월 22일 요코하마 아레나 공연을 시작으로 일본 전국 라이브 투어를 펼칠 예정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SM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