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정음 측, “‘끝없는 사랑’ 출연 확정 아냐…차기작 후보 중 하나일 뿐”

배우 황정음

배우 황정음

배우 황정음이 SBS 새 주말드라마 ‘끝없는 사랑’(가제)의 출연 제의를 받고 검토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24일 오후 황정음의 소속사 싸이더스HQ 관계자는 텐아시아와의 전화에서 “황정음이 ‘끝없는 사랑’ 출연 제의를 받았으나 결정을 내린 것은 아니다”며 “지난해 KBS2 ‘비밀’ 출연 이후 많은 제의가 들어왔다. ‘끝없는 사랑’은 차기작으로 검토 중인 작품 중 하나일 뿐”이라고 밝혔다.

‘끝없는 사랑’은 1980년대를 배경으로 주인공들의 일과 사랑에 대한 이야기로 상대역으로는 배우 연정훈이 물망에 오른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황정음은 지난해 방송된 ‘비밀’에서 강유정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며 단숨에 방송가 대어로 거듭났다. 이후 여러 작품에서 출연을 제의했으나, 황정음은 휴식기를 가지며 차기작을 검토하겠다는 입장을 전하기도 했다.

현재 황정음은 싱가폴 여행 후 귀국해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구혜정 photonin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