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솜, 다이어트 트라우마 고백 “1kg라도 찌면 식음 전폐”

다솜

다솜

걸그룹 씨스타 다솜이 다이어트 트라우마를 고백했다.

최근 진행된 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녹화에는 다솜을 비롯해 가수 임창정, 배우 백성현, 정주연이 게스트로 참여했다.

이날 자신의 외모에 대해 끊임없이 질문하는 친구 때문에 고민이라는 20대 여성이 등장했다. 고민 주인공은 “친구가 스스로 답을 정해놓고 듣고 싶은 대답이 나올 때까지 외모에 대해 질문을 한다”고 토로했다.

이에 다솜은 “나도 다이어트에 대한 트라우마가 있다”며 “만나는 사람에게 ‘살찌지 않았냐’고 질문하고 몸무게가 1kg이라도 찌거나 누군가 내게 ‘살찐 것 같다’고 말하면 식음을 전폐한다”고 말했다.

다솜의 이야기와 함께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서는 남편이 감자반찬만 먹어 고민이라는 아내의 사연이 4연승에 도전했다. 24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KBS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