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리언셀러’ 정재형, “누군가에게 직접 쓴 곡을 선물할 수 있어서 행복했다”

정재형

정재형

KBS2 파일럿 프로그램 ‘밀리언셀러’에 출연하는 정재형이 프로그램 녹화에 참여한 소감을 밝혔다.

24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한 식당에서 열린 ‘밀리언셀러’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정재형은 “기존에는 거의 내 이야기를 바탕으로 곡을 쓰다가 국민의 사연을 받아 곡을 쓰다 보니 녹화하는 내내 색다른 재미가 있었다”며 “한동안 누군가의 이야기에 푹 빠져서 지내는 경험이 뜻 깊었다”고 전했다.

이어 “누군가에게 직접 쓴 곡을 선물할 수 있어서 행복했다”며 “개인적으로는 예능을 잘하는 친구들과 함께 방송할 수 있어서 무척 즐거웠다”고 덧붙였다.

‘밀리언셀러’는 대한민국 5,000만 국민이 작사가에 도전한다’는 콘셉트로 국민이 직접 참여해 자신의 사연으로 노랫말을 만들고 프로그램 출연진이 가사에 멜로디를 입혀 하나의 곡을 만드는 프로그램으로, 심사위원 주현미를 비롯해 박명수, 정재형, 장기하, 은지원, 박수홍, 김준현, 돈 스파이크, 진영가 작곡가로 출연한다. ‘밀리언셀러’는 오는 26일, 4월 2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안테나뮤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