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현, 대만 상하이서도 신드롬…신한류스타 우뚝

김수현

김수현

배우 김수현이 대만과 상하이 팬미팅을 성황리에 마무리 했다.

지난 16일 김수현은 서울 팬미팅을 시작으로 아시아 투어의 스타트를 끊은 후 대만과 상하이 팬미팅을 가졌다.

김수현이 대만에 입국하는 날 공항에는 수천 명의 인파가 몰려들었으며 입국 현장이 현지 방송사를 통해 생중계 되고 SNS를 통해 실시간으로 김수현의 이동 모습이 각국 팬들에게 공유되는 등 아시아 전역의 인기를 입증했다.

지난 22일 오후 4,000 여 팬들과 함께 한 대만 팬미팅에서 김수현은 환호을 받으며 무대에 등장했다. 이날 김수현은 KBS2 드라마 ‘드림하이’ OST ‘드리밍(Dreaming)’ 으로 팬들에게 달콤한 노래 선물을 전하며 팬미팅을 시작했다. 이어 김수현은 팬들과 출연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함께 나누고 1대 1 통화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화기애애한 시간을 가졌다.

대만 팬미팅을 성황리에 마무리 한 김수현은 같은 날 오후 10시(현지시각) 푸동 공항을 통해 중국에 입국했다. 김수현은 지난 8일 중국 강소위성TV 예능 프로그램 ‘최강대뇌 – 더 브레인’ 녹화 차 중국에 방문했을 당시에도 현지 팬들의 열렬한 환영을 받은 바 있다. 또 지난 21일 김수현 출연 방송분이 전파를 타며 김수현을 향한 현지의 반응은 최고조에 달한 상태였다.

김수현은 상하이 팬미팅에서 팬들의 요청으로 안무과 함께 ‘귀요미송’을 부르는 등 다양한 모습을 선보였다. 특히 김수현은 현지에서 열풍을 일으키고 있는 SBS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OST ‘너의 집 앞’을 불렀으며 중국 팬들이 한국어로 노래를 따라 부르기도 하는 등 진풍경이 연출되기도 했다.

상하이 팬미팅을 마무리 하면서 김수현은 “이번이 끝이 아니다. 다음 기회가 또 있을 테니 너무 아쉬워 마시고, 중국에서 자주 만날 수 있도록 하겠다”며 “따뜻하게 맞아 주시고, 특별한 추억을 만들어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팬미팅 현지 관계자는 “김수현은 최근 중국을 방문한 한류스타들 중 가장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며 “해외 투어의 시작인 대만과 상하이에서의 팬미팅은 신 한류 스타로서의 입지를 제대로 인정받게 만든 발판이 될 것이다”고 전했다.

김수현의 이번 투어는 팬들뿐 아니라 현지 언론의 관심을 모았다. 대만 중천TV는 입국 현장 생중계를, 유력 일간지들은 입국부터 대규모 기자회견, 팬미팅까지 김수현의 일거수 일투족을 상세히 보도했다.

중국 언론 역시 상하이 입국과 지난 21일 ‘최강대뇌 – 더 브레인’ 방송, 23일 팬미팅, 차기작에 대한 전망까지 김수현을 집중 보도하는 등 현지에서의 관심을 입증했다.

김수현은 오는 30일 태국 팬미팅에 이어 광저우, 북경, 인도네시아, 싱가포르, 일본까지 아시아 투어를 이어갈 예정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키이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