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P ‘1004’, 독일 K-POP 차트 진입 동시 정상..통산 9회 1위 달성

독일 케이팝 차트 2013

그룹 B.A.P(비에이피)가 또 한번 독일 K-POP차트를 휩쓸었다.

첫 번째 정규 앨범 ‘퍼스트 센서빌리티(First Sensibility)’의 타이틀곡 ‘1004(Angel)’가 지난 22일 발표된 3월 독일 K-POP 차트 (German’s K-pop Charts)에서 진입과 동시에 정상에 올랐다. 국내 음악 프로그램에서도 연이어 1위를 거머쥐었던 B.A.P의 변신이 국경을 초월해 통했음을 입증했다.

두 번째 미니 앨범의 타이틀곡 ‘원 샷(ONE SHOT)’ 역시 여전히 8위에 오르며 식지 않는 인기를 증명했다. 지난 2013년 3월, 차트에 1위로 진입했던 ‘원 샷’은 4달 연속 1위를 기록했을 뿐만 아니라 약 1년간 톱3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유럽 음악시장 내에서, 특히 독일 K-POP 팬들의 절대적인 지지를 받고 있는 ‘원 샷’은 B.A.P의 이름을 세계에 알리는데 1등 공신이다.

이로써 평균 2곡 이상, 데뷔 이후 26개월째 연속으로 톱10에 이름을 올린 B.A.P는 통산 9회째 1위에 오르는 기록을 세우고 있다. 특히 이번 차트의 톱10 중 1위부터 5위에 오른 곡들이 모두 신곡으로 쟁쟁한 케이팝 시장에서 B.A.P의 독일 내 위상을 확인할 수 있다.

앞서 B.A.P는 4개 대륙의 세계 10만 관객과 만나는 ‘비에이피 라이브 온 얼스 컨티넨트 투어(B.A.P LIVE ON EARTH CONTINENT TOUR)’를 앞두고 유럽 단독 공연 일정을 공개했다. 첫 유럽 투어임에도 영국과 프랑스, 독일의 유서 깊은 공연장에서 공연을 갖게 되는 이번 유럽 일정은 약 2만 명의 관객을 동원할 것으로 알려지며 아이돌 그룹으로서는 최초 3개국 투어이자 최대 규모의 공연이 될 것을예고했다. 실제 현지 시간을 기준으로 지난 21일 시작된 티켓팅은 뜨거운 유럽 현지의 케이팝 팬들의 관심 속에 순조로운 출발을 보이고 있다.

B.A.P는 최근 공식 활동을 마무리하고 총 20회에 걸친 대장정을 앞두고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TS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