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에서 온 이등병 헨리, 중령에게 “우리 전에 봤죠?”

cats

‘별에서 온 이등병’ 헨리가 중령을 당혹시켰다.

23일 방송된 MBC ‘일밤 – 진짜사나이’에서 헨리는 맹호부대 전입신고 및 부대 마크 수여식에서 인사를 한 김성하 대대장(중령)에게 “저번 부대에서 만나지 않았습니까”라고 대뜸 말해 주위를 당황시켰다. 김성하 중령을 특공연대를 인솔했던 고준배 원사와 착각한 것.

헨리의 돌발행동으로 주위사람들은 순간 얼어붙었다. 이어 헨리는 어린 아이같이 순수한 표정으로 “전 탱크맨입니다. 운전 잘합니다”라고 말해 상황을 정리했다. 김 중령은 “난 (널) 본 적이 없다. 기대하고 운전 교육 잘 받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 MBC ‘진짜사나이’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