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중권, 오렌지캬라멜 ‘까탈레나’ 인명경시 방송 부적격에 “좀벌레들…” 비판

1395473671
진중권 교수가 오렌지캬라멜의 신곡 ‘까탈레나’ 뮤직비디오가 KBS 방송부적격 판정을 받은 것에 대해 비판, 눈길을 끈다.

앞서 지난 21일 KBS는 오렌지캬라멜의 세 번째 싱글 앨범 타이틀곡 ‘까탈레나’ 뮤직비디오에 방송부적격 판정을 내렸다. KBS가 부적격 판정을 내린 이유는 뮤직비디오 속 레이나, 나나, 리지가 밥알 위에 올라가거나 포장 팩 안에 들어가는 행위 등이 인명을 경시한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진중권 교수는 22일 자신의 트위터(@unheim)에 “뮤비 괜찮던데 심의에 걸렸네”라며 “근데 이런 뮤비 보며 ‘인명경시’ 운운하는 정신 나간 자들이야말로 사회를 병들게 하는 좀벌레들입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한편 오렌지캬라멜 소속사 플레디스 측은 “해당 장면만 일부 수정해 재심의를 넣을 예정”이라며 “MBC와 SBS는 전체관람가로 심의가 났다”고 밝혔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플레디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