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사냥’ 이태임, “날 리드하는 남자 좋아한다”

이태임

이태임

배우 이태임이 자신의 연애 스타일에 대해 솔직한 생각을 들려주었다.

21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마녀사냥’에 게스트로 출연한 이태임은 ‘마녀사냥’의 공식질문인 ‘어떤 연애 스타일의 남성이 좋은가’라는 질문에 “‘낮져밤이'(낮에는 져주고 밤에는 이기는 남자)라고 답하며 개인적으로 약간 리드하는 남자가 좋다”고 전했다.

또 “예전에 내성적인 사람과 오래 만났는데 나 또한 내성적이기 때문에 둘 다 리드하지 않았다”고 경험담을 전했다.

이에 MC 성시경은 “진짜 답답하겠다”고 말했고, 이태임은 “너무 짜증이 났다”고 공감했다. 이어 몇년 전 화제가 됐던 드라마 속 수영복 몸매 비결에 대해서도 전했다.

이태임은 “바다수영을 즐긴다”라며 “사촌이 바닷가 근처에 살았는데 당시 바닷물로 채워진 수영장이 있었다”고 말했다.

글. 장서윤 ciel@tensi.co.kr
사진제공. 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