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급남녀’ 이필모 분노의 펀치 내일은 난 몰라

cats

국천수(이필모)가 안영필(박성근)에게 분노의 주먹을 날렸다.

21일 방송된 케이블 채널 tvN 드라마 ‘응급남녀’ 16회에서 국천수는 오진희(송지효)에게 이혼녀 운운하며 빈정대는 안영필의 면상을 주먹으로 갈겼다.

안영필은 국천수가 오태석의 수술을 맡은 것에 앙심을 품고 “라인 좀 타보시겠다 이건가”라고 말하며 비꼰다. 이어 오진희에게 국천수가 이혼녀를 쉽게 생각하고 다가가는 것이라며 둘의 관계를 웃음거리로 만든다. 이에 열이 받은 국천수가 폭발한 것.

안영필은 얻어맞은 후 피를 본다. 하지만 주변에서 말리는 바람에 아쉽게도 싸움이 일어나지는 않는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 tvN ‘응급남녀’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