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질주본능을 꿈꾼다… 카레이서 도전기 ‘스피드 레이서’ 특집

무한도전 스피드레이서

MBC ‘무한도전’ 스피드레이서 특집

MBC ‘무한도전’의 새로운 프로젝트, 카레이서를 꿈꾸는 ‘스피드 레이서’ 특집이 시작된다.

‘무한도전’ 멤버들은 ‘2014 코리아 스피드 페스티벌(KSF)’ 참가 선언 후 본격적인 대회 준비에 돌입한다. 오는 22일 방송에서는 강원도 인제의 레이싱 서킷을 방문해 본격적인 주행 연습 및 실전 테스트에 나선 멤버들의 모습이 공개된다.

첫 주행부터 거침없는 실력을 선보이며 레이서로서의 가능성을 보인 멤버가 있는 반면, 의외의 길치 성향을 보이며 독단적인 주행 스타일을 선보인 사람도 있어 멤버 간 확연한 기량 차이가 나타났다고 한다. 특히 평소 탁월한 운전 실력을 자랑하던 박명수는 의욕만큼 나오지 않는 결과에 의기소침하다가도 포기하기 않는 집념으로 레이싱에 임하는 모습을 보이는 등 앞으로의 결과를 궁금하게 했다.

서킷 주행 기록으로 멤버 간 순위를 결정하는 대결도 펼쳐진다. 2인 1조로 기록 측정에 나선 멤버들은 기대 이상의 실력과 승부사 기질을 발휘, 추격과 추월을 반복하며 실제 레이싱 경기 못지않게 긴장감 넘치는 대결을 진행했다. 월등한 운전 실력을 보여주며 자타공인 에이스로 지목받은 멤버는 누구일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무한도전’ 스피드 레이서 특집에서는 시원하게 뻗은 서킷을 굉음과 함께 달리며 실제 경기 중 일어난 자동차 스핀 등 짜릿한 상황을 선보일 예정이다. 마치 카레이싱 영화를 보는 듯한 화려한 영상과 생생한 도전기를 담아낼 ‘무한도전’은 오는 22일 오후 6시 20분에 방송된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제공.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