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타 보아, SM엔터테인먼트 비등기 이사 선임

강타(왼쪽), 보아

강타(왼쪽), 보아

가수 강타와 보아가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의 비등기 이사로 선임됐다.

21일 SM은 “가수 강타와 보아를 비등기 이사로 선임했다. 앞으로 두 사람은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서 다양한 컨텐츠 및 신규사업 기획 등에도 참여해 글로벌 활동을 통해 쌓아온 노하우와 역량을 새롭게 발휘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SM을 대표하는 스타인 강타와 보아는 지난 10여 년 간 한류의 선두주자로서 중국, 일본 및 아시아에서 다양한 활동을 통해 많은 기록과 성과를 거뒀으며 이번 비등기 이사 선임으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서도 SM의 다양한 콘텐츠 및 신규 사업 기획은 물론 소속사인 SM과도 더욱 강한 파트너십을 구축할 것으로 보인다.

SM은 21일 열린 정기주주총회에서 김영민, 한세민, 남소영 이사를 등기이사로 재선임했고 이사회를 통해 김영민 이사를 대표이사로 재선임했다. 또 금번에 선임된 강타와 보아를 비롯한 임원진에게 스톡옵션도 부여하기로 결의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SM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