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소영 측, 심수창 열애설 부인 “어디서 그런 이야기가 나왔는지….”

심수창(왼쪽)과 유소영

심수창(왼쪽)과 유소영

걸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연기자 유소영과 프로야구 롯데 투수 심수창의 핑크빛 소문에 휩싸였다.

20일 오후 한 매체는 유소영과 심수창이 열애 중이라는 소식을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유소영은 심수창의 일본 전지훈련에도 동행해 데이트를 즐긴 것으로 알려졌다.

유소영의 소속사 PF엔터테인먼트는 텐아시아와 전화 통화에서 “사실 무근”이라며 “어디서 그런 이야기가 나왔는지 모르겠다”고 강하게 부인했다.

이어 “심수창과 유소영은 아는 사이이긴 했으나 거의 만난 적이 없다”고 덧붙였다.

유소영은 2009년 애프터스쿨 탈퇴 이후 KBS1 ‘우리집 여자들’, KBS2 ‘드림하이2’, 채널A ‘판다양과 고슴도치’, KBS2 ‘드라마 스페셜-나에게로 와서 별이 되었다’ 등에 출연했다. 현재 SBS 아침드라마 ‘나만의 당신’ 출연 중이다.

심수창은 2004년 LG 트윈스에 입단해 넥센 히어로즈를 거쳐 지난해 롯데 자이언츠에 입단했다. ‘야구계의 송승헌’이라는 별명이 붙을 정도로 잘생긴 외모를 자랑한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유소영, 심수창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