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발언 논란’ 함익병, SBS ‘자기야’ 하차

함익병

함익병

피부과 전문의 함익병 원장이 SBS ‘자기야-백년손님'(이하 ‘자기야’)에서 하차한다.

20일 SBS는 보도자료를 통해 “함익병 씨가 20일 방송을 끝으로 ‘자기야’ 출연을 마무리한다”며 “‘자기야’ 제작진은 앞으로 새로운 사위들의 멋진 활약으로 시청자 여러분을 찾아갈 것을 약속한다”고 전했다.

앞서 함 원장은 ‘월간조선’ 3월호와의 인터뷰에서 “여자는 국방의 의무를 지지 않으니 4분의 3만 권리를 행사해야 한다”, “안철수 의원은 의사라기보다 의사면허소지자고 정치인 안철수는 좋게 말하면 과대망상이고 나쁘게 말하면 거짓말쟁이”, “독재가 왜 잘못된 것인가? 플라톤도 독재를 주장했다. 독재가 무조건 나쁘다는 것도 하나의 독단이다” 등의 발언으로 비판 여론에 휩싸였다.

인터뷰 후 SBS는 지난 13일 함 원장의 방송분을 편집 없이 내보냈으나 시청자들의 비난이 쏟아지자 결국 프로그램 하차를 결정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