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슬기 “신성일과 출연한 ‘야관문’, 영화와 다른 쪽으로 홍보 돼 아쉬웠다”

SBS 파워FM '공형진의 씨네타운' 방송화면

SBS 파워FM ‘공형진의 씨네타운’ 방송화면

배우 배슬기가 신성일과의 파격 정사신으로 화제가 된 영화 ‘야관문’의 출연을 후회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20일 방송된 SBS 파워FM ‘공형진의 씨네타운’에는 영화 ‘청춘학당: 풍기문란 보쌈 야사’의 주인공인 이민호와 배슬기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배슬기는 ‘청춘학당’ 출연 결정에 가장 큰 영향을 끼친 점이 무엇이냐는 질문에 “‘청춘학당’ 이전에 했던 영화 ‘야관문’ 속 캐릭터와 상반된 부분에 매력을 느꼈다”고 말했다.

이어 ‘야관문’에 대해 “홍보적인 부분에 있어서 영화와 다른 쪽으로 홍보가 된 것 같아서 아쉬움이 많았다. 영화 자체는 웰메이드라고 생각을 한다”며 “‘야관문’ 출연은 전혀 후회되지 않는 작품이다. 나에게도 고마운 작품이라 많이 얻었다. 그랬기에 ‘청춘학당’을 선택하면서 캐릭터적인 부분을 더 많이 보려 노력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영화 ‘청춘학당’은 조선시대를 배경으로 여자에게 보쌈을 당한 꽃도령 3인방이 범인을 잡기위해 좌충우돌 수사에 나서는 코믹 사극 로맨스로, 오는 27일 개봉한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