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세영, ‘기분 좋은 날’ 여주인공 출연…씩씩하고 정많은 캐릭터 변신

박세영

박세영

배우 박세영이 SBS 새 주말드라마 ‘기분 좋은 날’에 출연한다.

20일 박세영 소속사 S.A.L.T. 엔터테인먼트는 “박세영이 ‘기분 좋은 날’ 여주인공 정다정 역으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기분 좋은 날’은 MBC 드라마 ‘보고 싶다’, ‘내 마음이 들리니’의 문희정 작가와 SBS 드라마 ‘미남이시네요’, ‘드라마의 제왕’ 등을 연출한 홍성창 PD가 만난 작품이다. ‘기분 좋은 날’은 혼자서 꿋꿋하게 세 딸을 키워낸 어머니와 딸들의 이갸기 담긴 홈드라마다. 극 중 박세영이 맡은 정다정은 이름처럼 정이 많은 둘째 딸로 주변을 항상 밝고 유쾌하게 만드는 무한 긍정의 행동파 캐릭터다.

박세영 측은 “영화 ‘고양이 장례식’, ‘패션왕’ 등에 이어 다시 드라마를 통해 인사드리게 됐다”며 “극 중 정이 많고 긍정적인 다정의 모습이 실제 박세영과 비슷한 점이 많아 더욱 즐겁게 촬영할 수 있을 것 같다.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전했다.

박세영은 지난 2012년 KBS2 드라마 ‘적도의 남자’, SBS 드라마 ‘신의’, KBS2 드라마 ‘학교 2013’, KBS1 드라마 ‘지성이면 감천’ 등에 출연했으며 2012 SBS 연기대상 뉴스타상을 수상했다. 박세영은 현재 MBC ‘우리 결혼했어요 시즌4’에서 2PM 장우영과 함께 가상 결혼 생활을 펼치고 있다.

박세영이 출연하는 ‘기분 좋은 날’은 오는 4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S.A.L.T. 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