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현 김수현, 중국 삼성전자 모델로 동시계약

SBS '별에서 온 그대'의 김수현(왼쪽)과 전지현

SBS ‘별에서 온 그대’의 김수현(왼쪽)과 전지현

배우 전지현과 김수현이 중국 삼성전자 모델로 발탁됐다.

20일 김수현 소속사 키이스트는 “전지현과 김수현이 삼성전자와 계약을 맺었다. 두 사람은 향후 삼성전자의 플래그십 제품인 갤럭시 S5는 물론, UHD TV, Tab, 냉장고 등 주요 제품의 광고 모델로 활약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전지현과 김수현이 출연한 SBS ‘별에서 온 그대’는 중국 온라인 동영상 사이트 조회 건수만 25억 회를 돌파하는 등 중국 최고의 한류 드라마로 인기를 얻고 있다.

이와 더불어 주연 배우 전지현 김수현이 중국에서 최고 주가를 올리고 있다. 이에 두 사람은 중국 소비자들의 많은 공감과 지지를 얻을 것으로 기대돼 동반 모델로 발탁됐다.

삼성전자 박재순 중국총괄 부사장은 “천송이, 도민준 캐릭터로 중국을 매료시킨 전지현, 김수현과의 동반 모델 계약으로 제품 홍보는 물론이고 젊은층을 중심으로 한 중국 소비자들에게 삼성의 브랜드 이미지가 더욱 친근하고 높아지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고 있다”고 밝혔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