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시경 빅스의 젤리피쉬, 의문 타이머 공개 ‘2014 첫 아티스트 예고?’

젤리피쉬 타이머

젤리피쉬 타이머

가수 성시경, 박효신, 서인국, 빅스의 소속사 젤리피쉬 엔터테인먼트(이하 젤리피쉬)가 의문의 타이머를 공개했다.

지난 19일 정오 젤리피쉬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의문의 타이머를 게재했다. 의문의 타이머는 블랙 배경에 일-시간-분-초(DAYS-HOURS-MINUTES-SECONDS)로 표시돼 있으며 역으로 시간이 흐르고 있다. 특히 이 타이머는 홈페이지에 갑자기 공개된 것이기에 일각에서는 젤리피쉬에서 2014년 처음으로 공개되는 아티스트의 음반 발매일을 알리는 것이 아니냐는 의견이 제기되고 있다.

이에 젤리피쉬는 “공개된 타이머는 아티스트 컴백일을 알리는 타이머가 맞다”며 “많은 분들이 깜짝 놀랄만한 아티스트가 기다리고 있다. 2014년에도 좋은 음악과 다양한 활동으로 팬 여러분들께 다가갈 것이니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젤리피쉬는 오는 21일 2014년 첫 번째 활동할 아티스트를 공개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젤리피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