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김구라, 허지웅 독설에 “폐부를 찌르는 느낌”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19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내 위주로 해주세요’ 특집에서는 영화평론가 허지웅, 방송인 홍진호, 래퍼 사이먼 디, 그룹 블락비 지코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MC들은 허지웅에게 “김구라와 다른 독설을 한다”며 운을 띄웠다. MC 김구라는 허지웅에 “폐부를 찌르는 느낌이다”고 평했다.

이어 MC들은 김구라와 같은 프로그램에 출연중인 허지웅에게 “김구라와의 호흡이 어떠냐”고 물었고, 이에 김구라가 “저는 변호사 강용석씨와 호흡을 맞추고 있다”며 말꼬리를 잡았다. 허지웅은 이에 “(김구라는) 본인 얘기에 워낙 방어적이다. 방송 녹화가 중단된 적이 있다”고 털어놔 MC들을 놀라게 했다.

또 이날 MC들은 허지웅에게 “19금의 아이콘이다”라고 칭했다. 허지웅은 “케이블은 공중파에비해 걸러지는 이야기가 적다”며 인기 비결을 설명했다. 이에 김구라는 “플레이어의 문제가 아니냐”고 물은 뒤 “19금 토크는 병약한 사람들이 해야 한다. 내가 얘기하면 너무 저질로 보인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