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의 새 예능 ‘나는 남자다’ 첫 녹화 돌입

20140311113753_421106_520_400

국민 MC 유재석이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 이후 4년 만에 내놓는 신설 예능이라는 점에서 관심을 모으고 있는 KBS 파일럿 프로그램 ‘나는 남자다’가 첫 녹화에 들어갔다.

‘나는 남자다’는 19일 오전 11시 서울 여의도 KBS 별관에서 첫 녹화를 시작했다.

당초 유재석, 노홍철, 임원희 3인 MC 체제로 알려졌지만, 이 날 녹화에 허경환과 장동민이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나는 남자다’는 ‘남자의, 남자에 의한, 남자를 위한 방송’을 콘셉트로 하는 공개방송 형식의 토크쇼로 첫 회는 남중, 남고, 공대 출신의 남자들의 이야기가 방영된다.

‘나는 남자다’는 4월 9일 첫 방송된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