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승헌 첫 19금 영화 ‘인간중독’, 농밀한 키스컷 포스터 공개

201403191023775069_5328f249893dc
송승헌의 첫 19금 멜로도전으로 기대를 모으는 ‘인간중독’이 베일을 벗었다.

‘인간중독’은 베트남전이 막바지로 치달아 가던 1969년, 엄격한 위계질서와 상하관계로 맺어진 군 관사 안에서 벌어지는 남녀의 비밀스럽고 파격적인 사랑이야기를 그린 19금 멜로. ‘음란서생’, ‘방자전’ 등을 연출한 김대우 감독과 송승헌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은다.

19일 오전 공개된 ‘인간중독’ 티저 포스터에는 송승헌과 신예배우 임지연의 격정적인 키스 컷이 담겨 19금 멜로의 마스터로 평가받는 김대우 감독의 매혹적인 연출력을 기대케 한다. 송승헌은 베트남전 영웅이자 엘리트 군인인 김진평 역을, 임지연은 거부할 수 없는 매력을 지닌 부하의 아내 종가흔을 연기했다.

‘인간중독’은 5월 개봉한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NE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