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앙큼한 돌싱녀’ 이민정, 수난 8종세트 공개

'앙큼한 돌싱녀' 이민정

‘앙큼한 돌싱녀’ 이민정

MBC 수목드라마 ‘앙큼한 돌싱녀’ 이민정의 수난 8종 세트가 공개됐다.

이민정은 ‘앙큼한 돌싱녀’에서 이혼 후 벤처기업 대표로 성공한 전남편 차정우(주상욱)를 다시 꼬시려는 앙큼한 ‘돌싱녀’ 나애라 역을 연기 중이다. 극 중 나애라는 차정우 회사에 입사해 그와 사사건건 부딪히며 티격태격 이혼 복수극을 펼치고 있다.

‘앙큼한 돌싱녀’에서 이민정은 기존 로맨틱 코미디의 청순가련했던 여자 주인공과는 달리 파란만장한 수난녀의 모습을 보이고 있다. 이민정은 천진난만한 능청스러움부터 용감한 당돌함, 비통한 슬픔까지 새로운 로맨틱 코미디 주인공을 선보였다는 평을 받고 있다.

또 이민정은 천방지축 회사 동기 서강준에게 충고가 섞인 날카로운 돌직구를 날리는 한편 자신에게 누명을 씌운 정보 유출범을 재치 있게 잡아내고 가족의 국밥집을 회생시키기 위해 고민을 거듭하는 당찬 여성의 모습을 보였다.

이민정은 새침한 모습 이면에 불의를 못참는 일명 ‘욱애라’의 감정을 표현하고 있다. 극 중 나애라는 자신에 대한 뒷담화를 듣고 술을 마신 뒤 전 남편 차정우 차에 낙서를 하고 들통나는 창피를 당했으며 꽃뱀 오해에 상대방에게 따귀를 날린 후 폭우 속을 걷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이와 함께 이민정은 전남편으로부터 받은 가슴 아픈 상처와 모멸감을 서러운 눈물에 담아내 보는 이의 마음을 뭉클하게 했다. 이민정은 이혼을 결정한 본인을 원망하는 주상욱에게 진심 담긴 사과를 건네며 오열하기도 해 유쾌한 모습과 진지한 모습을 오가는 연기를 펼쳤다.

제작사는 “그동안 청순한 이미지로 인식돼왔던 이민정이 당차면서도 정 많고 따뜻한 나애라 역으로 완벽하게 변신해 최고의 연기를 보여주고 있다”며 “촬영장에서는 해피에너지를 발산, 활력소 역할을 톡톡히 하면서도 최선을 다해 나애라 캐릭터에 올인하는 이민정의 모습이 모두에게 귀감이 되고 있다”고 전했다.

‘앙큼한 돌싱녀’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판타지오, IOK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