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썰전’ 박지윤, “‘김수현’이 돈을 부르는 이름인 것 같다

JTBC '썰전‘

JTBC ‘썰전

배우 김수현, 이민호가 ‘썰전’에서 언급된다.

종합편성채널 JTBC ‘썰전’ 56회 ‘예능심판자’ 코너에서는 ‘중국을 만족시키는 남자들’이란 주제가 다뤄졌다. 이날 그 주인공들로는 드라마 흥행 후 큰 인기를 얻고 있는 김수현, 이민호가 꼽혔다.

예능심판자들은 최근 김수현이 중국 예능 ‘최강대뇌’에 국빈급 대우를 받으며 출연했고 중국내 CF 섭외가 쇄도하며 이민호를 잇는 신흥 한류스타로 떠오르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에 박지윤은 “‘김수현’이 돈을 부르는 이름인 것 같다”고 말했다. 강용석은 “최근 ‘어벤져스2’에 캐스팅된 배우도 수현이고, 김수현 작가도 있다”고 받아쳐 예능심판자들의 공감을 얻었다.

또 이날 강용석은 지난주 중국에 체류하며 직접 체감한 김수현, 이민호의 실제 인기를 밝히기도 했다. ‘썰전’은 오는 20일 방송된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제공. 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