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체능’ 김연우, 생도와의 겨루기 한 판 후 “나처럼 울고 싶은지~”

KBS '예체능' 김연우

KBS ‘예체능’ 김연우

영혼까지 ‘탈탈’ 털린 김연우의 모습이 포착됐다.

18일 KBS ‘우리동네 예체능'(이하 ‘예체능’)은 김연우의 촬영스틸 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연우는 마치 유체이탈이 된 듯한 표정을 짓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날 ‘예체능’ 태권도단은 적성 테스트를 실시한 후 손 격파부와 발 격파부, 그리고 겨루기부로 나뉜 첫 수업을 가졌다. 김연우는 생도들과 겨루기 한 판을 벌이는 중 상대 선수의 현란한 발차기에 멘탈이 붕괴되는 경험을 하게 됐다.

이후 김연우는 이규형 대사범과 정국현 사범과의 면담에서 “나의 저질 체력을 깨달았다”며 “발이 안 닿아 너무 답답했다. 한 대라도 때려보고 싶다”고 말했다고.

김연우의 겨루기 시합이 담긴 ‘예체능’은 18일 방송된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제공.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