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엑스’ 홍진영 “장윤정보다 강점? 어린 나이”

홍진영

홍진영

가수 홍진영이 장윤정보다 나은 점을 어린 나이로 꼽았다.

18일 오후 서울 논현동 파티오나인에서 열린 케이블채널 Mnet ‘트로트엑스’ 제작발표회에는 태진아, 설운도, 홍진영, 박현빈, 박명수, 유세윤, 아이비, 뮤지 등이 참석했다.

이날 홍진영은 장윤정보다 나은 점을 묻는 질문에 “제가 어디가 나을까요”라며 당황했다. 앞서 박현빈은 홍진영에게 “장윤정 누나가 나와야 했다”고 디스를 했다.

홍진영은 “장윤정 언니와 오늘 아침에도 샵에서 만났다. 정말 친하다”며 “제가 장윤정 언니보다 나은 점은 딱히 말하긴 그렇다”고 말했다.

이어 “젊은 트로트 가수로서 방송을 할 수 있게 된 것도 장윤정 언니와 박현빈 오빠 덕이었다”며 “장윤정 언니도 다른 것을 많이 했듯 저도 활동 영역을 넓혀보고 싶다. 제가 나은 건 아무래도 나이가 어리다”고 수줍게 말했다.

이에 설운도는 “박현빈 홍진영 같은 가수가 있어 트로트가 젊은이들과 소통할 수 있다. 보배 같은 후배들이다”며 “장윤정은 트로트의 환경을 만들어준 후배다. 신진 트로트가 장윤정과 박현빈 덕에 많이 생산됐다. 앞으로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트로트 엑스’는 오리지널 트로트 뿐만 아니라 기존 트로트에 락, 힙합, 댄스 EDM(일레트로닉 댄스 음악) 등 다양한 장르와 결합된 국내 최초 트로트 버라이어티 쇼다. 대한민국 트로트를 대표하는 뮤지션과 타 장르를 대표하는 뮤지션 2명이 한 팀을 이뤄 이들이 선발한 일반인 참가자와 드림팀을 구성해 경쟁을 펼치게 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첫 방송은 오는 21일 오후 11시.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