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경, KBS2 파일럿 예능 ‘공소시효’ MC 확정

김상경
배우 김상경이 KBS2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공소시효’ MC로 확정, ‘카리스마 수사관’으로 변신한다.

‘공소시효’는 공소시효가 얼마 남지 않은 사건을 재구성해 이를 VCR과 스튜디오 토크로 되짚어보는 미스터리 추리극.

김상경은 MC를 맡아 스토리텔러로서 역할을 다한다. 김상경을 도와 꼬리에 꼬리를 무는 의문을 풀어줄 조언자로 임윤선 변호사와 32년 경력의 베테랑 형사 출신 김복준 교수, 영화 ‘살인의 추억’ 속 송강호 역할의 실제 주인공 하승균 전 형사 그리고 배상훈 프로파일러가 함께한다. 이들 네 사람은 강력 범죄는 물론 지능 범죄의 A부터 Z까지를 꿰고 있는 감각을 되살려 ‘매의 눈’으로 사건을 분석할 예정이다.

‘공소시효’ 제작진 측은 “기존에는 다루지 않았던 미지의 사건들을 퍼즐조각 맞추듯 사건의 내막을 되짚어보는 가운데 이른바 ‘콜드케이스’를 방불케 하는 활약을 펼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또 “다양한 작품을 통해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뽐냈던 김상경이 시청자의 눈높이에서 사건에 대한 거침없는 질문도 불사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공소시효’는 4월 중 첫 방송된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